검색

쯔양, 가격 논란 의식? 가오픈 연기·게시물 삭제

발랄라이카2021-01-19 12:00:40



 

 

유튜버 쯔양의 가게 ‘정원분식’이 가격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결국 가오픈 일정을 연기했다.

쯔양이 운영하는 ‘정원분식’은 18일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더 나은 발전을 위해 가오픈 일정을 미루기로 했다. 추후 소식은 SNS에 공지하겠다”고 밝혔다. 또 기존 SNS 및 유튜브에 게재된 ‘정원분식’ 관련 게시물은 삭제 조치했다. 이는 최근 ‘정원분식’의 메뉴 가격이 양에 비해 비싸다는 논란을 의식한 것으로 보인다.

.

.

.

SNS에 공개된 메뉴판에 따르면 떡볶이는 6500원, 덮밥류는 1만원, 사이드 메뉴는 7000원~8000원 사이에 가격이 책정돼 있다. 부대 떡볶이, 짬뽕 떡볶이, 모듬튀김, 몬테크리스토 샌드위치, 칵테일 치킨에 음료 두 잔으로 구성된 ‘쯔사장 세트’는 가격이 37000원이었다.

이에 일부 누리꾼들은 “메뉴의 양에 비해 가격이 턱없이 비싸다”, “쯔양의 대식가 이미지에 맞게 양을 푸짐하게 늘리면 더 좋을 것 같다”, “지금 가격으로는 사 먹고 싶지 않다” 등의 우려를 표했다. 반면 적지 않은 누리꾼들은 “가격이 비싼 만큼 질 좋은 재료를 사용할 것”, “아직 가오픈을 하지 않았으니 섣부르게 비판하지 말라”는 반응을 보였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44&aid=0000712343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