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로스트아크' 여성 헌터 '건슬링어' 등장

강미화2021-01-27 16:00


스마일게이트RPG는 서비스 중인 온라인 MMORPG '로스트아크'가 헌터 직업군 여성 클래스 '건슬링어'를 업데이트했다. 

건슬링어는 라이플 스킬을 활용하는 원거리 공격 클래스이며, '헌터' 직업군으로 처음으로 여성 클래스다. 

같은 직업군의 '데빌헌터'와 유사하게 '더블 핸드건' '샷건' '라이플'의 세 가지 무기를 자유자재로 변경해 전투를 펼치는 것이 특징이다. 공격하고자 하는 대상과의 거리와 범위에 따라 최적의 무기를 선택해 효과적으로 대미지를 입힐 수 있다.

각 무기별로 건슬링어 고유 스킬이 새롭게 추가됐으며 최종 스킬인 각성기도 새롭게 선보였다.

또한, 이용자의 성향에 따라 스킬에 새로운 효과를 부여하고 커스터마이징 할 수 있는 '트라이포드 시스템'의 선택 효과도 데빌헌터와 차이가 있다. 

클래스의 특성을 더욱 강화 시켜주는 '직업 각인' 역시 건슬링어 전용 고유 각인을 사용하기 때문에 건슬링어만의 재미를 느낄 수 있다.

업데이트와 함께 캐릭터를 빠르게 성장시킬 수 있도록 돕는 '슈퍼 익스프레스' 이벤트를 오는 3월 31일까지 실시한다. 

아이템 레벨 900이하의 캐릭터 1개를 선택해 '페이튼 대륙'으로 점핑 성장할 수 있다. 이후 '슈퍼 익스프레스' 이벤트를 통해 다양한 미션을 수행하고 강력한 보상을 지급받아 빠르게 '베른 남부' 대륙까지 진입하는 것도 가능하다. 

다만, 이번 이벤트를 통해 지급되는 점핑권은 오는 3월 선보일 예정인 신규 클래스 '스트라이커'까지 포함한 전 직업 중 1개의 캐릭터만 적용된다. 

강미화 기자 redigo@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TALK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