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양수경 "이선희, 어제도 놀자고 연락 와…출연은 쑥스러워해" (같이 먹자)

2021-01-27 15:38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양수경이 이선희와의 친분을 자랑했다.

27일 오전 11시 유튜브 채널 '양수경의 같이 먹자'(이하 '같이 먹자')를 통해 공개된 새 영상에는 애호박찌개와 애호박전을 요리하는 양수경의 모습이 담겼다. 그동안 게스트와 함께 요리해오던 그녀가 오랜만에 자기 자신을 위한 특별한 한상을 마련하는 모습이 인상적이다.

양수경은 “사람들이 알고 있는 애호박찌개와는 조금 다른 맛이다. 나만의 노하우가 들어가있다”라고 소개하며 간단하면서도 깊은 맛이 일품인 애호박찌개를 완성했다. 남는 애호박으로는 즉석에서 애호박전을 요리해 ‘불청마마’로서의 면모를 유감없이 드러냈다.

방송에서 양수경은 “평소 친하게 지내는 연예인은 누구냐”는 제작진의 질문에 주저 없이 “이선희다. 어제도 놀자고 전화왔었다”라고 말했다. 이에 “이선희 씨를 초대하는 건 어떻느냐”는 제작진의 제안에 “쑥스러워하더라”라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실제로 양수경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이선희는 힘든 시기에 위로가 되어준 친구다. 오랫동안 가깝게 지내면서 혼자 밥 먹기 쓸쓸할 때 함께 하는 편한 친구가 됐다”라고 말한 바 있다.

이선희는 최근 예능프로그램 ‘싱어게인’의 심사위원으로 참여, 상냥하고 자상하면서도 직언을 아끼지 않는 촌철살인의 면모를 보여주며 시청자와 만나고 있다.

‘양수경의 같이 먹자’는 양수경이 직접 레시피를 개발하고 요리해 팬과 지인들에게 대접하는 내용의 콘텐츠를 담는다. 쉽게 접할 수 있는 식재료로 특별하고 근사한 한끼를 만들어내는 양수경의 반전 요리 실력과 ‘원조 디바’라는 수식어와는 반전되는 털털하고 유쾌한 면모가 인상적이다.

‘양수경의 같이 먹자’는 매주 수요일 오전 11시에 유튜브를 통해 공개된다.

jupiter@xportsnews.com / 사진='양수경의 같이 먹자'

TALK TALK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