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이동욱 감독 '원종현 수고했다'[포토]

2020-11-25 02:28




[엑스포츠뉴스 고척, 박지영 기자] 24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 포스트시즌' 두산 베어스와 NC 다이노스의 한국시리즈 6차전 경기, NC가 두산에게 4:2의 스코어로 승리하며 시리즈 전적 4승 2패로 창단 첫 한국시리즈 우승과 통합 우승을 이뤘다.

경기 종료 후 NC 이동욱 감독이 원종현과 포옹을 나누고 있다.

jypark@xportsnews.com

TALK TALK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