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5위 오른 이강철 감독 "팬 있어 큰 힘" [고척:코멘트]

2020-08-04 22:33



[엑스포츠뉴스 고척, 김현세 기자] KT 위즈가 올 시즌 최다 6연승으로 순위를 끌어 올렸다.

KT는 4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치르는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키움 히어로즈와 팀 간 시즌 7차전에서 4-2 역전승했다. 올 시즌 전적은 72경기 38승 33패(승률 0.535)가 됐다. 기존 5위 KIA와 같이 공동 5위가 됐다. 올 시즌 첫 5위 등극이다.

선발 투수 오드리사머 데스파이네는 6이닝 동안 102구 던져 6피안타(1피홈런) 6탈삼진 1볼넷 2실점으로 시즌 9번째 승리를 챙겼다. 패전 위기까지 몰렸지만 교체 직전 7회 초 황재균이 2타점 역전 적시타를 쳐 줘 승리 투수가 될 수 있었다. KT는 여세를 몰아 8회 초 강백호가 1타점 적시타를 쳐 쐐기를 박았다.

경기가 끝나고 이강철 감독은 "데스파이네가 3경기 연속 호투하면서 1선발의 모습을 제대로 보여줬다. 3연승 축하한다"며 "경기 초반 몇 차례 기회가 무산됐지만 7회 초 황재균, 8회 초 강백호가 꼭 필요할 때 타점을 냈다. 불펜도 안정적이었다. 원정 응원 팬이 있어 연승을 잇는 힘을 얻은 것 같다"고 얘기했다.

kkachi@xportsnews.com / 사진=고척, 김한준 기자

TALK TALK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