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미녀 골퍼 유현주 '부산에서 뽐낸 팔색조 매력'[엑's HD화보]

2020-07-12 17:15




[엑스포츠뉴스 부산, 윤다희 기자] 부산 기장군 스톤게이트CC(파72 / 6,491야드)에서 열린 ‘아이에스동서 부산오픈(총상금 10억 원, 우승상금 2억 원)’ 10일부터 12일까지 진행된 1라운드와 2라운드 경기에서 유현주(26, 골든블루)가 멋진 경기를 선보였다. 

'매혹적인 스마일'



'폭우 속 티샷'



'악천후 속 눈부신 미모'



'건강미 넘치는 구릿빛 피부'



'파워풀한 스윙'



'매력적인 눈웃음'



'스트레칭의 여신'



'화보 인생'



'섹시한 입술'



ydh@xportsnews.com

TALK TALK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