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프리미어12] 이나바 감독의 결승 각오, "한국 기세에 말려들지 않겠다"

2019-11-16 23:49



[엑스포츠뉴스 도쿄(일본), 조은혜 기자] "한국의 기세에 말려들지 않도록 해야 한다".

한국 야구 대표팀은 16일 일본 도쿄 도쿄돔야구장에서 열린 2019 WBSC 프리미어12 슈퍼라운드 일본과의 경기에서 8-10 석패를 당했다. 이날 경기 결과로 일본이 슈퍼라운드 1위(4승1패), 한국이 2위(3승2패)로 17일 결선라운드 결승전에서 다시 맞붙는다.

경기 후 일본 이나바 아츠노리 감독은 "선수들이 볼넷을 잘 골라냈고, 계속 타선이 잘 이어졌다. 한국 타선이 강력해 투수들이 좀처럼 쉽게 한국 타자들을 막지 못했는데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잘 맞서줬다"고 승리 소감을 밝혔다.

이나바 감독은 "초반 점수가 벌어졌지만 한국의 안타가 이어지고 벤치에서도 뭔가 일어나지 않을까 생각했다. 한국과의 경기는 언제나 그런 경향이 있는데, 결승전에서 한국의 기세와 파워에 말려들지 않도록 할 것"고 얘기했다.

이어 "지금까지와 마찬가지로, 최선을 다해 결승전에 임하고 싶다. 내일 후회 없는 경기를 바란다. 선수 전원이 결속력을 갖고 경기하겠다"며 "지금까지 경기 잘해왔으며 내일도 팀이 하나가 돼 싸우겠다" 결승전에 대한 각오를 다졌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도쿄(일본), 박지영 기자 

TALK TALK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