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PS:브리핑] 장정석 감독 "송성문 논란 현장 와서 들어, 파악 필요"

2019-10-23 17:14



[엑스포츠뉴스 잠실, 조은혜 기자] 키움 히어로즈 장정석 감독이 송성문의 막말 파문에 입을 열었다. 장 감독은 현장에 도착해서야 송성문의 논란을 파악했다고 설명했다.

키움은 23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포스트시즌 두산과의 한국시리즈 2차전을 치른다. 이날 경기 전 뜨거운 감자는 1차전 송성문의 더그아웃 모습이 담긴 영상이었다. 영상 속에서 송성문은 두산 선수들을 비하하고 부상을 조롱하는 말을 서슴없이 내뱉었다.

경기를 앞두고 만난 장정석 감독은 송성문 논란과 관련해 "(현장에) 나와서 들었다. 정확한 얘기를 다 듣지는 못했는데, 주장끼리 통화를 한 것 같다"며 "영상도 보지 못하고 이 자리에서 듣고 있는 것이 다다. 앞 뒤를 잘 모르고 있어 내려가서 다시 파악을 해봐야 할 것"이라고 얘기했다.

이날 두산 이영하를 상대하는 키움은 송성문을 3루수 및 6번타자로 선발 라인업에 배치했다. 장정석 감독은 "라인업은 야구장에 도착하기 전 오전 중으로 얘기를 해주고 나온다. 그 일은 현장에 나와서 들었다"며 선발 라인업 구상은 논란과 별개로 이뤄졌다고 밝혔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TALK TALK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