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FOX스포츠 "류현진, 팬들이 뽑은 NL 전반기 사이영 위너"

2019-07-16 12:15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LA 다저스 류현진이 팬들이 뽑은 전반기 '사이영상'의 주인공이 됐다.

미국 'FOX스포츠'는 16일(이하 한국시간) 공식 트위터를 통해 "FOX의 메이저리그 팬들이 뽑은 2019 내셔널리그 전반기 사이영 위너로 류현진이 뽑혔다"고 전했다. 이 매체는 지난 14일 류현진과 맥스 슈어저(워싱턴), 루이스 카스티요(신시내티), 잭 그레인키(애리조나)까지 4명의 후보를 두고 투표를 진행했다.

류현진은 화려한 전반기를 보냈다. 전반기에 17경기 나와 109이닝을 소화한 류현진은 10승2패 평균자책점 1.73을 기록했다. 규정이닝을 채운 선발투수 중 유일한 1점대 평균자책점을 기록했고, 내셔널리그 다승 부문 1위를 차지했다.

지난 15일 후반기 첫 등판에서도 류현진은 7이닝 8피안타 1볼넷 2자책점으로 호투했다. 다만 팀이 4-2로 앞선 상황 승리요건을 갖추고 마운드를 내려간 류현진은 페드로 바에즈의 동점 허용으로 시즌 11승이 불발됐다.

한편 팀 동료 코디 벨린저는 팬들이 선정한 내셔널리그 전반기 MVP가 됐다. 내셔널리그 전반기 신인왕에는 뉴욕 메츠의 피트 알론소가 팬들의 선택을 받았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AP/연합뉴스

TALK TALK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