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롯데, 25~26 LG전서 팬사랑 페스티벌 개최

2019-05-22 15:14



[엑스포츠뉴스 채정연 기자] 롯데자이언츠는 오는 25일과 26일 열리는 LG와의 사직 홈경기에서 ‘롯데백화점과 함께하는 팬사랑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올 시즌 개막전 이후 두 번째로 열리는 이번 팬사랑 페스티벌에서는 새롭게 선보이는 팬사랑 유니폼을 패키지로 구성하여 전 입장 관중에게 제공(티켓 1장당 1벌 지급/ M, XL 사이즈 선착순 선택)하며 선수단 역시 같은 유니폼을 착용하고 경기에 나선다.

25일 경기에는 걸그룹 애프터스쿨 출신이자 현재는 연기 활동을 하고 있는 부산 출신 배우 리지가 시구자로 나선다. 또, 경기 종료 후 팬들이 한 자리에 모여 함께 즐길 수 있는 화려한 불꽃놀이와 레이저쇼 그리고 올 시즌 첫 사직올나잇 이벤트가 열린다. 이 날 경기장 입장시간은 기존 2시간 전에서 3시간 전인 14시로 변경된다.

26일은 전 입장 관중에게 응원타올을 제공한다. 개막전 때와 다른 네이비색 응원타올을 제공하며 조지훈 응원단장을 필두로 응원타올을 이용한 '타올라라 이벤트'로 색다른 응원전을 펼칠 예정이다.

한편, 2017시즌 첫 선을 보인 팬사랑 페스티벌은 선수와 관중이 모두 같은 유니폼을 입고 경기장을 붉게 물들이는 장관을 연출하며 첫 행사부터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지난해 총 5회에 걸쳐 보다 확장된 구성으로 진행하였으며 매회 만원관중을 기록하며 구단과 리그를 대표하는 이벤트로 자리잡았다.

lobelia12@xportsnews.com / 사진=롯데 자이언츠 제공

TALK TALK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