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차원홀 발표부터 개발자 대화까지...'서머너즈워' 5주년 유저 간담회 열려

강미화2019-06-01 16:06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이하 서머너즈 워)'의 5주년 생일잔치가 서울 르메르디앙 호텔에서 1일 열렸다. 

컴투스는 '서머너즈 워' 유저 간담회 '서머너즈 워 리부스트'에 200명의 유저들을 초청했으며 현장에서 업데이트 콘텐츠를 공유하고 3대 3 이벤트 매치, 퀴즈 이벤트, 개발자와의 대화도 진행했다.

먼저 김태형 개발팀장이 단상에 올라 업데이트를 소개했다. 이달 중 업데이트 될 '차원홀'은 게임 출시 이후 단 한 차례도 소개된 적 없었던 신규 PVE 지역이다. 월드맵에서 조차 오랜 기간 비활성화 상태로 설정된 바 있다. 

발표에 따르면 '차원홀'은 고대 가디언이 등장하는 '차원 던전'과 태생 2~3성을 대상으로 한 '2차 각성 던전'으로 구성됐다. 

고대 가디언은 자신만의 몬스터 2종을 3페이즈에 걸쳐 소환하는 특징을 지녔으며 이를 처치하면 고대 룬, 고대 연마석, 고대 보석을 획득할 수 있다. 

또한, 2차 각성 던전을 클리어해 각성 게이지를 다 채우면 태생 2~3성 몬스터를 각성할 수 있다. 각성된 몬스터는 태생 등급에는 변화가 없으나, 스킬효과와 스탯이 크게 증가한다. 특히 외형적으로 변화한 2~3성 몬스터의 모습에 현장 유저들의 높은 호응을 얻었다. 

업데이트 발표에 이어 상금 50만 원을 두고 '심양홍팀'과 '야삐팀' 간 3대 3 이벤트 대전이 성사됐다. 

허준 MC의 진행 아래 2선승제로 열린 이벤트 매치에서 먼저 야삐팀의 '베오로그'가 승리를 거뒀으나 심양홍팀의 '#신데렐라'가 한 턴만에 승리하면서 스코어 1대 1을 주고 받았다. 결국 마지막 경기에서 심양홍팀의 '스킷'이 승리하면서 최종 스코어 2대 1로 상금을 거머쥐었다. 

또한 현장에서 사전에 우승팀의 예측한 유저들을 대상으로 게임 아이템을 지급하는 럭키드로우 이벤트도 진행됐다. 이어 심양홍과 야삐가 나서 행동, 그림으로 게임 캐릭터를 맞추는 퀴즈 이벤트도 진행해 현장 유저들에게 즐길거리를 제공했다. 

개발자와의 대화도 이어졌다. 게임에 대한 질의응답으로 개발자의 방향성을 공유하는 시간으로 활용됐다. 

김태형 개발팀장은 "이번 2차 각성은 다른 게임의 초월과는 다른 형태로 디자인했다"며 "우리는 다양한 몬스터가 활용되길 바라는 것이지 특정 몬스터가 타 몬스터보다 상위 개념의 자리에 오르길 원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이어 "고대 룬은 패키지로 판매할 계획은 없으며 차원홀 에너지는 (패키지 판매를) 생각해보려 한다. 업데이트 때에는 판매되지 않는다"며 "2차 각성의 니즈가 높거나 신규 유저의 상황에 따라 필요하다면 아주 제한된 형태로 선보일 수도 있다"고 덧붙였다.  

또한 신규 캐릭터 태생 5성 '뱀파이어 로드'를 유저 모두에게 지급한다고 밝혀 현장에서 환호성을 이끌었다. 

김 팀장은 "5주년을 기념한 선물로 5성을 제공하게 됐다"며 "5년 이상 성공적으로 서비스 된 모바일 게임이 없다. 감사할 따름이다. 지금처럼만 함께 게임 즐겨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강미화 기자 redigo@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TALK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