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컴투스, 글로벌 게임문학상 수상작으로 게임 개발 추진

최종배2020-04-08 10:30


<드래곤 퀸 메이커 삽화 이미지>
컴투스는 '컴투스 글로벌 게임문학상 2019' 수상작을 기반으로 한 게임 개발을 진행한다고 8일 밝혔다.

이 회사는 창작 인재 발굴과 육성을 목적으로 지난 2018년부터 '컴투스 글로벌 게임문학상'을 개최하고 있으며 지난 해 공모전에서는 2개 응모 부문에서 대상과 각 부문별 최우수상 및 우수상 등 총 5개의 수상작을 선정한 바 있다. 

이 중 게임 시나리오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한 '드래곤 퀸 메이커(최지혜 作)'가 실제 스토리 게임으로 개발되는 첫 사례의 주인공이 됐다. 특히 수상작가인 최지혜씨는 최근 대학교를 졸업한 아마추어 창작자로, 이번 게임 제작 프로젝트에 객원 작가로 참여하며 의미를 더했다.

컴투스는 단순히 상금 및 트로피를 수여하는 일반적인 공모전의 한계를 넘어, 예비 창작자들의 꿈이 실제 현실이 되는 기회를 제공하게 됐다. 또한, 최근 공모전 수상작품집 출간에 이어 이번 게임화까지 추진하며 해당 공모전을 IP 확보는 물론 창작자에게 실제 콘텐츠 개발 참여의 기회를 제공하는 실질적인 창작 지원 사업으로 발전시켰다.

게임화가 결정된 수상작 '드래곤 퀸 메이커'는 자신을 죽인 왕의 딸로 환생한 드래곤이 점차 복수를 벗어나 인간의 마음을 이해하고 행복을 찾아가는 로맨스 판타지 스토리를 담았다.

컴투스는 자회사 데이세븐을 통해 '드래곤 퀸 메이커'를 기반으로 한 스토리 게임을 제작할 예정이다. 데이세븐은 지난 공모전 기획부터 함께 참여해 게임 시나리오 부문을 신설하고 응모작 심사와 수상작의 게임화 가능성 검토 등을 맡았다.

최종배 기자 jovia@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TALK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