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서울·부산서 '오버워치 리그 2019 시즌 라이브' 단체 응원전 열려

모경민2019-05-03 11:50



4월 이벤트 성공 힘입어 부산으로 확대… 롯데시네마 홈페이지 및 앱 통해 입장권 선착순 구매 가능

세계 최초 도시 연고제 기반 메이저 글로벌 e스포츠 리그인 오버워치 리그(Overwatch League™)는 오는 5일(일)과 10일(금) 양일간 서울과 부산 지역 롯데시네마 세 곳에서 ‘오버워치 리그 2019 시즌 라이브’ 단체 응원 행사를 동시에 진행한다고 밝혔다.

본 행사는 국내 팬들이 한 자리에 모여 본인이 응원하는 팀의 경기를 함께 관람하고, 열정적인 단체 응원전의 묘미를 만끽할 수 있도록 마련됐다. 지난 달 호평 속에 마무리된 시즌 첫 응원 이벤트의 성공에 힘입어 이번에는 부산으로 이벤트 지역을 확대했다. 부산에서 펼쳐지는 오버워치 리그 응원전은 이번이 처음이다.

단체 응원 이벤트는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점(서울 송파구), 건대입구점(서울 광진구) 및 센텀시티점(부산해운대구)에서 동시에 진행된다. 입장권 가격은 회당 1만 8천원으로 롯데시네마 홈페이지 및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구매가 가능하다. 유료 지정 좌석제인 만큼 빠른 예매가 필수적이다.

행사가 준비된 양일 모두 빅 매치가 펼쳐진다. 이번 주 스테이지 2 플레이오프 진출팀이 최종 가려지는 가운데, 유일하게 시즌 전승을 기록 중인 밴쿠버 타이탄즈와 대한민국 서울을 연고로 하는 서울 다이너스티가 5일 맞붙는다. 앞선 두 차례 대결 모두 밴쿠버 타이탄즈가 승리를 거둔 반면, 서울 다이너스티 입장에서는 플레이오프 진출을 위해 반드시 잡아야 하는 상황이다. 양 팀 모두 전원 한국인 선수로 구성된 만큼 자존심 대결도 볼만하다. 치열한 혈전과 팬들의 열렬한 응원전이 예상되는 이유다.

10일에는 총 상금 50만 달러가 걸린 스테이지 2 플레이오프 첫 일정이 시작된다. 스테이지 상위 2개 팀과 8강 커트라인을 통과한 7~8위 팀 간 싱글 엘리미네이션 방식의 대결이 펼쳐진다. 팬들이 플레이오프에 더욱 열광하는 이유는 정규 시즌과는 달리 예측 불가한 결과가 전개되기 때문이다.

티켓 구매자를 위한 푸짐한 혜택도 마련했다. 참가자 중 추첨을 통해 디바 봄버 자켓과 보조배터리, 오버워치 후드티 및 스트랩 지갑 등 푸짐한 경품을 증정한다. 참가자 모두에게는 오버워치 리그 주요 팀 자수 패치는 물론, 응원도구와 간식을 제공한다. 특히, 5일 월드타워점 응원전에는 전 오버워치 리그 선수이자 현 스트리머로 활동 중인 ‘미로’ 공진혁이 함께한다.

행사 시작 시간 등 구체적인 일정에 대한 정보는 오버워치 공식 블로그 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오버워치 리그 2019 시즌 전 경기는 오버워치 리그 한국 공식 트위치 채널을 통해 한국어 생방송 시청 가능하다. 오버워치 리그 최신 소식은 OverwatchLeague.com 외에 공식 Twitch, YouTube, Twitter, Facebook, Instagram에서 확인 가능하다.

모경민 기자 raon@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TALK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