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영상 인터뷰] IG '마파' 원상연 코치, "'닝'의 우승 경험과 오더 필요했다"

김기자2019-10-24 01:56




롤드컵 8강에 진출한 인빅터스 게이밍(IG) '마파' 원상연 코치가 정글러 '닝' 가오 젠닝의 투입에 대해 '롤드컵 우승 경험이 있는 그의 오더가 필요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마파' 원상연 코치는 경기 후 인터뷰서 "조추첨 이후 진출하기 어려운 조라고 생각했다"며 "그거에 맞게 진출을 놓고 어렵게 경기했다. 담원 경기 2연패는 밴픽, 플레이적인 부분서 아쉬웠지만 팀리퀴드전서 잘해서 8강에 오를 수 있었다"고 말했다. 

담원 전 2연패에 대해선 "밴픽적인 부분서 더 좋게 할 수 있었는데 놓친 게 아쉽다. 게임적으로는 선수들이 안 하던 실수를 그 경기서 많이 했다"고 설명했다. 

원 코치는 "'러엔' 선수는 많은 경험이 필요한 선수다. 우리 팀이 높은 곳으로 도약하기 위해선 롤드컵 우승 경험이 있는 '닝'의 경험과 오더가 필요해서 기용하게 됐다. '러엔'도 '닝'의 경기를 보면서 더 많은 걸 배웠을 거로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김용우 기자 kenzi@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TALK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