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영상 인터뷰] 롤드컵 데뷔일 2승 담원 '너구리' 장하권 "초반 콜 미스 아쉬웠다"

김용우2019-10-04 15:23



첫 롤드컵 데뷔일 2승을 거둔 담원 게이밍의 '너구리' 장하권이 소감을 밝혔다.

3일(한국 시간) 독일 베를린 LEC 스튜디오에서 끝난 '리그 오브 레전드 2019 월드 챔피언십' 플레이-인 그룹 스테이지 2일차 경기에서 한국 LCK 3번 시드로 진출한 담원 게이밍이 2승을 거뒀다. 이날 담원 게이밍은 터키의 로얄 유스와 남미 플라밍고에 연달아 승리를 거두며 조 1위로 나섰다.

이날 경기 후 장하권은 영상 인터뷰를 통해 "2승을 거뒀지만 경기력에서 불안한 모습이 많았고, 보완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초반 팀 경기 주도권을 내준 것에 대해 "콜 미스가 있었다. 정글이 어디를 갈지 같은 부분에서 제대로 이야기가 잘 안되어 초반에 당했다"며 설명했다.

이어 도벽을 들고 나오는 것에 대해 "상대들이 도벽을 안들고 정복자를 좋아하더라. 그래서 놀란 거 같다"며 이야기를 이었다. 담원 게이밍은 하루 휴식일을 가진 뒤 다시 플레이 인 경기에 나선다.


베를린 아들러스호프(독일) ㅣ 김용우 기자 kenzi@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TALK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