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액션토너먼트] 거듭된 이변! 던파 4강 '세대교체'

최민숙2017-04-23 14:51


던파의 새로운 얼굴들이 기존 강자를 꺾고 4강 자리를 차지했다.

변재준-진현성-김태환-편세현이 23일, 넥슨 아레나에서 진행된 액션토너먼트 2017 스프링 던전앤파이터 부문 8강 경기를 통해 4강에 진출했다.

1경기에 나선 정종민이 1세트부터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 정종민의 배틀메이지는 체력이 매우 적은 상태에서 위상변화를 사용해 변재준 엘븐나이트의 코너 콤보에서 겨우 빠져나갔다. 

이후 정종민의 엄청난 반격이 시작됐다. 정종민은 체력이 절반 가량 남아있던 변재준의 엘븐나이트를 깔끔한 콤보 공격으로 잡고 황룡천공 마무리로 1승을 선취했다. 

그러나 2세트 승리로 기회를 얻은 변재준이 정종민이라는 대어를 잡았다. 변재준은 3세트에서 선제 공격으로 정종민의 위상변화 사용을 강제하고 저돌적인 플레이로 승리를 거뒀다.

2경기에서 진현성이 김창원을 2:0으로 꺾고 4강에 진출하는 이변이 일어났다. 진현성은 칠링 펜스와 플레임 스트라이크를 적절히 사용해 김창원의 움직임을 제한하면서 압승했다.

3경기 김태환 여스트리트파이터와 최우진 소울브링어의 대결은 1세트부터 치열한 접전이었다. 흑염의 칼라와 정크스핀이 교차하며 마지막까지 체력 싸움이 벌어졌고, 김태환이 간발의 차이로 먼저 1승을 따냈다. 기세를 탄 김태환은 2세트 낙승으로 4강에 올랐다.

마지막으로 편세현이 김상재에게 2:0으로 승리하며 4강에 합류했다. 편세현은 뛰어난 무빙과 날카로운 카운터로 극도의 공격력을 보여주면서 김상재를 제압했다.

▶ 액션토너먼트 2017 스프링 던파 8강
◆ 1경기 변재준(엘븐나이트) 2 vs 1 정종민(배틀메이지)
◆ 2경기 김창원(여스트리트파이터) 0 vs 2 진현성(엘레멘탈마스터)
◆ 3경기 김태환(여스트리트파이터) 2 vs 0 최우진(소울브링어)
◆ 4경기 김상재(여런처) 0 vs 2 편세현(여스트라이커)

강남 | 최민숙 기자 minimaxi@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TALK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