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스카웃' 이예찬, 中 초등학교 도서관 건립에 '도움'

김기자2019-06-06 10:43


에드워드 게이밍(EDG) '스카웃' 이예찬의 이름이 들어간 도서관이 중국에 생겼다. 

5일 EDG에 따르면 최근 중국 하북성 장가계시에 위치한 한 초등학교에 ''스카웃' 이예찬 사랑의 도서관' 이름의 작은 도서관이 만들어졌다. 이예찬은 자신과 EDG 게임단 이름으로 도서관이 만들어지는 데 도움을 줬고 아이들이 읽을 수 있는 책을 기증했다고 한다. 

EDG는 이날 웨이보에 기증증서를 든 이예찬의 사진을 공개하며 "e스포츠에는 긍정적인 에너지가 필요하다"며 "함께 사랑을 전했으면 한다"고 전했다. 

EDG는 또한 "우리는 빈곤 지역 아이들의 지식을 키우고 시야를 넓히는 걸 돕기 위해 학교에 도서 자료를 보냈다"며 "그들의 독서를 통해 긍정적인 힘을 길렀으면 한다"고 말했다. 

*사진=EDG 웨이보.

김용우 기자 kenzi@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TALK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