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LCK] 5연승 달리는 DRX, 팀 다이나믹스 완파하고 독주(종합)

모경민2020-07-02 21:18



DRX가 5연승 독주로 서머 3주차를 열었다. 

2일 서울 롤파크에서 진행된 ‘2020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서머 정규 시즌 12일차 2경기에서 DRX가 팀 다이나믹스를 완파하고 5연승에 성공했다.

팀 다이나믹스는 1세트에서 하이머딩거 원딜과 세나 서폿을 선택했다. 하지만 세나가 레드 진영에서 잘려 DRX에게 역전의 발판을 마련해줬고, 하이머딩거와 루시안의 분전에도 '표식' 홍창현이 마지막 드래곤 교전에서 순식간에 두 명을 자르고 시작하며 깔끔하게 승리를 가져왔다. 

팀 다이나믹스의 역전을 억제한 DRX는 2세트 밴픽에서 하이머딩거를 자르고 시작했으며 바루스를 풀어 '덕담' 서대길이 바루스를 가져갔다. 경기 초반 팀 다이나믹스는 탑을 집중적으로 파고들었고, DRX는 반대 방향인 바텀으로 대응했다. DRX가 바텀 듀오를 모두 잡으면서 2킬을, 팀 다이나믹스는 1킬을 획득했다.

DRX는 드래곤을 먼저 두드렸고 막기 위해 다가오는 팀 다이나믹스의 '비욘드' 김규석을 먼저 끊고 '쿠잔' 이성혁의 스킬을 모두 피해 킬을 쓸어담았다. '데프트' 김혁규는 3킬로 빠르게 아이템을 완성하고 '덕담' 서대길을 무자비하게 몰아붙였다. '비욘드' 김규석과 '리치' 이재원이 '도란' 최현준을 뚫어냈지만 DRX는 반대쪽에서 이득을 취해 손해를 면했다. 경기 21분 '케리아' 류민석의 대미 장식으로 시작된 전투에서 힘의 차이를 보여준 DRX는 상대를 물러나게 한 후 바론을 사냥했다. 김혁규의 이즈리얼이 잘렸지만 역으로 조이와 아트록스를 끊어낸 DRX는 경기 24분 에이스를 띄우고 넥서스를 파괴해 경기를 승리했다. 

종로 | 모경민 기자 raon@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TALK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