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앰비션’ 강찬용, CJ 떠나 삼성행

김성표2015-11-30 17:01



CJ에서 활동하던 ‘앰비션’ 강찬용이 새롭게 삼성에 둥지를 틀었다. CJ는 30일,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강찬용의 삼성 이적 소식을 전했다.
 
CJ는 “정글 라이너로 활동해온 Ambition 강찬용 선수와 상호 합의 하에 팀과의 계약을 종료, 삼성 갤럭시 프로게임단으로 이적하게 됐다”며, “마지막까지 팀과 많은 고민을 나눠준 두 선수에게, 아쉬운 마음을 가득 담아 감사와 응원 보낸다”고 밝혔다.
 
지난 2012년 MiG 소속으로 프로게이머로 데뷔한 강찬용은 그 동안 팀이 아주부와 CJ에 흡수된 이후로도 줄곧 한 팀에서 활동했다. 그 과정에서 2012년 롤챔스 초대 우승, IEM 시즌7 월드 챔피언십 우승, 2013 롤챔스 스프링 준우승 등의 높은 성적을 기록했다.
 
오랫동안 몸담았던 친정 팀을 떠난 ‘앰비션’ 강찬용이 삼성에서는 또 어떤 모습으로 팬들 앞에 나타날지 주목된다.
 
김성표 기자 jugi07@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TALK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