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불타는 청춘' K2 김성면, 히트곡 비화 공개...도원경 5년만 재등장 [종합]

2020-09-23 00:47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가수 김성면이 히트곡 비화를 공개했다.

22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새 친구 김성면, 옛 친구 도원경이 합류한 강원도 영월 여행기가 전파를 탔다.

이날 멤버들은 옛 친구 도원경이 합류한 가운데 새 친구에 대한 힌트를 받았다. 멤버들은 군통령이라는 힌트에 여자가수일 것이라고 생각하며 채연을 언급했다.

하지만 제작진은 힌트로 군복을 입고 있는 군인 단체사진을 건네며 그 중에 새 친구가 있다고 알려줬다.

멤버들은 그제야 새 친구가 남자임을 확인했다. 송은영은 얼굴을 구별하기 힘든 단체사진에서 새 친구를 찾아냈다. 멤버들은 사진을 유심히 보더니 주원, 강동원, 장민호 등을 닮은 것 같다고 했다.

그 시각 새 친구 K2 김성면은 첫 관찰예능 출연에 잔뜩 긴장한 모습으로 준비를 하고 있었다. 김성면은 앞서 곤지암에서 촬영을 대기하던 중 코로나19로 인한 촬영취소로 정체를 밝히지 못했었다.

김성면은 자신을 픽업해 주러 와줬으면 하는 멤버로 같은 음악인 김도균, 동갑내기 김광규, 고등학교 후배 최성국을 뽑았다. 마침 최성국이 강문영과 함께 김성면을 마중 나갔다.

숙소에서는 안혜경과 박선영, 김광규가 점심식사 준비로 메밀전병을 만들기 시작했다. 안혜경은 메밀전병을 만들다가 구본승이 만들어줬던 양념장이 맛있었다는 얘기를 꺼냈다.

김광규는 안혜경에게 "사랑했었어?"라고 물어봤다. 안혜경은 대답은 하지 않고 "오빠가 사랑을 아느냐"고 물으며 웃었다.




김성면은 숙소에 도착해 다른 멤버들과도 인사를 나눴다. 김성면은 모두와 초면이었지만 유일하게 도원경과는 절친한 사이였다. 도원경은 멤버들에게 김성면이 처음에 낯을 가린다는 얘기를 해줬다.

멤버들은 김성면이 67년생으로 김광규와 동갑이라는 사실을 알고 "왜 이렇게 다르지?"라고 입을 모으며 술렁였다. 김광규는 발끈하며 모자를 벗었다.

멤버들은 메밀전병을 비롯해 구본승 일행이 직접 잡아온 다슬기로 된장국까지 만들어 점심상을 차렸다. 김성면은 방송으로 볼 때 맛이 있는지 궁금했는데 정말 맛있다고 말하면서 놀랐다.

멤버들은 식사가 마무리되어 가자 김성면의 히트곡에 대한 얘기를 나눴다. 김성면은 자신이 직접 작사, 작곡한 '슬프도록 아름다운'이 군대가기 직전 7년 사귄 여자친구와의 이별을 직감하고 만든 곡이라고 비하인드 스토리를 털어놨다.

안혜경은 김성면의 '그녀의 연인에게'를 두고 대학시절 좋아하던 남자가 그 노래를 불렀었다며 가슴 설레는 얼굴을 보였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

TALK TALK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