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방탄소년단처럼…" 더보이즈 밝힌 #활동 계획 #1위 공약 #계단돌 [종합]

2020-09-21 17:04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그룹 더보이즈가 확 달라진 모습으로 컴백하는 소감을 전했다.

21일 더보이즈(주학년, 영훈, 주연, 현재, 상연, 선우, 큐, 케빈, 제이콥, 에릭, 뉴)는 다섯 번째 미니 앨범 'CHASE(체이스)' 발매 기념 온라인 미디어 쇼케이스를 진행했다.

이날 더보이즈는 개인 인사 후 수록곡 'Whiplash' 무대와 타이틀곡 '더 스틸러(The Stealer)'의 뮤직비디오를 최초로 공개했다.

영훈은 이번 앨범에 대해 "저번 앨범에서는 드러내보였다면, 이번 앨범에서는 사랑을 쫓는다는 내용이다. 멋진 무대와 퍼포먼스, 완벽한 비주얼로 열심히 준비했으니까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티저 영상에 대한 의미를 묻자 케빈은 "첫 티저는 브레이킹 뉴스였는데 제가 내레이션을 맡았다. 사실 걱정을 많이 했다. 근데 멋진 멤버들을 본 후에 '괜찮다'고 느꼈다"며 미소지었다.

이어 뉴는 "두 번째 티저는 마음을 훔치는 기술을 살려서 촬영을 해봤다"고 소개했다.



타이틀곡 '더 스틸러'에 대해 주연은 "드라마틱한 구성이 돋보이는 콘템포러리 힙합 댄스곡이다. 반전 가사가 굉장히 재미있고 인상적인 곡이다"라고 덧붙였다.

이번 곡에 작사로 참여한 선우는 "'더 스틸러' 작사에 감사히 참여하게 됐다. 이 곡의 포인트가 반전미다. 마지막 3절 훅이 나오기 전이 중요한 파트라서 반전미를 돋보이게 할 수 있도록 신경 써서 썼던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어 주연은 "곡을 듣기 전까지는 저희가 '신스틸러'였다면 곡을 듣고 난 후에는 '심(心)스틸러'가 돼 있을 거다"라고 감상 포인트를 전했다.

에릭은 "저희 안무가 굉장히 격한데, 그 비트를 좀 더 추격전처럼 표현하기 위해서 아크로바틱 동작이 있다. 거기서 저랑 제이콥 형이 백 덤블링을 하는데, 돌면서 케빈 형과 눈을 마주쳤는데 공중에서 3초 동안 머물렀다. 다행히 안전히 착지를 했는데, 그 모습을 보면서 연습실에서 많이 웃었다"고 비하인드를 전하기도 했다.

제이콥은 추천곡으로 수록곡 '위플래시'를 꼽으며 "타이틀곡과는 또다른 매력을 보실 수 있다. 같은 앨범이지만 새로운 색깔을 보실 수 있으니까 많이 들어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활동 계획을 묻는 질문에 영훈은 "'더 스틸러'로 열심히 활동할 계획이고, 저희 멤버 중에 주연, 케빈, 제이콥이 MC로 활동하고 있고 저는 연기를 열심히 하고 있다. 다방면에서 멋진 모습 보여드리기 위해 더 노력하겠다"

에릭은 "음악, 비주얼은 물론이고 퍼포먼스까지 모든 면에서 확 달라진 모습을 보여드리고 인정받은 마음이 크다. 바람이 있다면, 주연이 형이 음악방송 MC를 하고 있는데, 다양한 음악 방송에서 저희가 1위를 해보고 싶다"고 말했다.



1위 공약을 언급하자 제이콥은 번쩍 손을 들었다. 제이콥은 "무대 위에서 다같이 가위바위보를 해서 술래를 뽑고 추격전을 하고 싶다. 재밌을 것 같다"고 입담을 뽐냈다.

마지막으로 바라는 수식어가 있냐는 질문에 더보이즈의 상연은 '계단돌', '성장돌'이라고 답했다. 이어 "훌륭하신 방탄소년단 선배님들처럼 성장해서 세계적으로 K팝에 기여할 수 있는 선두주자가 되고 싶다"고 밝히며 마무리 인사를 전했다.

이번 앨범 '체이스'는 총 6트랙으로 이루어져있으며, 더보이즈의 치명적이고 강력한 변신을 확인할 수 있다. 특히 타이틀곡 '더 스틸러'는 더보이즈가 처음 시도하는 컨템포러리 힙합 댄스 장르로, 강렬한 퍼포먼스와 중독성 넘치는 멜로디가 인상적인 곡이다.

더보이즈의 신곡 '더 스틸러'는 21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더보이즈는 같은날 오후 8시 네이버 V채널을 통해 '체이스'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진행한다.

jupiter@xportsnews.com / 사진=크래커 엔터테인먼트

TALK TALK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