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김범수, SNS 사칭 주의 당부 "금전·기부 요청 없다…피해 없기를" [전문]

2020-08-10 17:14



[엑스포츠뉴스 조연수 인턴기자] 가수 김범수 소속사 측이 SNS 사칭 계정 주의를 당부했다. 

10일 김범수의 인스타그램에는 "안녕하세요. 가수 김범수 씨의 소속사 영엔터테인먼트입니다"라고 시작하는 장문의 글이 게재됐다.

소속사 측은 김범수의 계정을 통해 "최근 김범수 씨의 SNS 사칭 계정에서 메시지를 주고받으며 피해를 보신 분들이 있다는 제보를 받았다"라며 "제보해주신 계정은 사칭신고하여 현재는 삭제됐다"라고 전했다.

이어 "김범수 씨의 공식 계정은 계정에 파란 인증마크가 달려있는 bsk_world 이다"라며 "어떠한 경우에도 금전적인 요구나 기부를 요청하는 일이 없으니 사칭 계정에 피해 없으시길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김범수는 지난 6일 기린과 함께 작업한 '메이크 트웬티(MAKE 20)' 프로젝트 아홉 번째 싱글 '줄리아나(Juliana)'를 발매했다. 

다음은 김범수 인스타그램 전문.

안녕하세요. 가수 김범수 씨의 소속사 영엔터테인먼트입니다.

최근 김범수 씨의 SNS 사칭 계정에서 메시지를 주고받으며 피해를 보시는 분들이 있다는 제보를 받아 알림 드립니다.
제보해 주신 계정은 사칭 신고하여 현재에는 삭제되었습니다.

김범수 씨의 공식 계정은 계정에 파란 인증마크가 달려있는 bsk_world 입니다. 
또한 어떠한 경우에도 금전적인 요구를 하거나 기부를 요청하는 일도 없습니다.
사칭 계정에 피해 없으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영엔터테인먼트 드림

enter@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DB

TALK TALK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