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유튜버 참피디, '뒷광고' 폭로 방송 사과... "오해 소지 발언 죄송" [전문]

2020-08-04 16:22



[엑스포츠뉴스 김영아 인턴기자] 유튜버 참피디(참PD)가 방송을 통해 유튜버 도티 및 샌드박스 네트워크, 유명 유튜버들의 '뒷광고'에 대해 얘기한 점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4일 참피디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커뮤니티에 “안녕하세요 참PD입니다. 우선, 저의 지난 라이브를 통해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리게 된 점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 드립니다.”라는 글귀를 시작으로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그는 방송 중에 자신이 했던 실수와 불편을 안겨준 부분들에 대해 나열했다. 먼저, 특정인물을 연상케하는 비하 발언으로 실망을 안겨드렸다며 "해당 당사자 분과 연락을 취하여 찾아뵐 수 있다면 사과를 드리고, 용서 받을 수 있다면 무엇이든 하겠다"고 전했다.

이어 "마음고생 겪으신 도티 님께 사과드린다. 라이브(방송)에서 '뒷광고 유튜버'에 대한 비판적 이야기를 나누면서 과격한 언어를 사용했다. 제가 도티님께 필요 이상의 공격적인 태도로 대화를 진행했다"며 상황 설명을 해나갔다. 이어 "제 부족한 판단으로 인해 발생한, 불필요한 '의혹제기'로 의심될만한 행동을 했던 부분은 법의 심판이 필요하다면 받겠다"고 입장을 전했다.

또, '뒷광고 유튜버' 폭로와 관련해서도 입장을 밝혔다. "사실관계에 입각한 것 외에는 언급하지 않는 것을 원칙으로 삼아왔다"며 "대형 유튜버들이 속속 과거를 고백하는 현 시점에서는 상황을 지켜보고 싶다는 마음으로 바뀌게 되었다"라고 말을 이었다. 덧붙여 "일종의 '내부고발'은 당분간 유보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술을 절제하지 못하고 이성을 읽었던 저의 모습에 저 조차도 실망스러움을 감출 수 없다"며 "과격한 언행, 오해의 소지가 될만한 발언 만큼은 다시 한 번 사과 드리겠다"고 사과를 끝으로 글을 마쳤다.

한편, 앞서 유튜버 참피티는 돈을 받고 리뷰하면서도 자신이 산 것처럼 거짓말하는 유튜버들이 많다며 공개적으로 폭로했다. 이에 해당 라이브 방송에 도티가 직접 찾아와 댓글로 해명한 바 있다.

다음은 참피디의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참PD입니다. 우선, 저의 지난 라이브를 통해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리게 된 점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 드립니다. 현재 저는 지난 라이브에서 일어났던 모든 일들에 대해 신중하게 돌이키는 시간을 갖고 있는 중입니다. 단순하게 돌아보는 것이 아닌, 당시의 제게 어떤 불찰이 있었는지 진심으로 되돌아보고 있습니다. 제 행동에 대해 합리화를 할 생각은 없습니다.

다만, 저는 제가 저지른 실수라 하더라도, 완벽하게 제 실수를 제 눈으로 직접 확인하고 가감없이 말씀드려야겠다는 생각을 가지고 있습니다. 대충 넘어갈 생각은 없음을 분명히 하고 싶습니다. 이것이 가능하기 위해선, 제가 해당 라이브를 직접 재시청해서 피드백하는 과정이 필요한데 라이브를 정리하는 과정에서 라이브 원본 영상을 삭제하는 실수를 범하고 말았습니다. 절대. 결단코. 사실을 은폐하기 위해 삭제한 것이 아닙니다.

글을 쓰는 지금 이 순간까지도, 제 주변인 뿐만이 아니라, 제 스스로조차도 이 치명적인 실수에 대해 지적하고 있고, 지금도 반성하고 있습니다. 다시금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절대. 사실을 숨기기 위해 라이브 영상을 삭제한 것이 아닙니다. 실수가 발생된 직후, 유튜브 고객센터에 영상 복원신청을 바로 진행했고, 복원이 되는대로 영상을 처음부터 끝까지 재시청하여, 더 이상의 오해가 발생되지 않도록 확실하게 해명드릴 것을 약속 드립니다.

라이브에서 여러분들의 심기를 불편하게 해드렸던 상황은 크게는 세 가지라 생각합니다. 첫 번째는 제가 특정 인물에 대해 비하발언을 했다는 내용. 두 번째는 도티님과 나눴던 대화 내용과, 저의 섣부른 언행, 그리고 특정 유튜버 소속사 대표님 및 해당 소속 유튜버에 대한 발언, 세 번째는 '뒷광고 유튜버'에 대한 폭로 내용입니다.

첫 번째 사항에 대해 말씀드리겠습니다. 당시 이 발언을 하게 된 상황이 어찌되었든 '가짜사나이에 거짓말로 출연했던 돼지새끼도 아니고'라는, 특정인물을 연상케하는 비하하는 발언으로 많은 분들께 실망을 안겨드린 것은 사실입니다. 해당 당사자분과 연락을 취하여 찾아뵐 수 있다면 직접 정중하게 사과를 드리고, 용서를 받을 수 있다면 무엇이든 하겠습니다. 당시 라이브를 시청하셨던 많은 분들께 실망스러운 모습 보여드린 점 죄송합니다.

두번째 내용에 대한 말씀 드립니다. 말씀드리기에 앞서, 저 때문에 마음고생 겪으신 도티님께 진심으로 사과 드립니다. 당시 라이브에서 저는 '뒷광고 유튜버'들에 대한 비판적인 이야기를 나누던 중이었고, 그 이야기를 제가 과격한 언어를 사용하여 진행했었습니다. 그러던 중 도티님께서 라이브에 찾아오셔서 슈퍼챗 메세지를 통해 저와 대화를 처음 시도하셨을 때, 당시에는, '후원' 기능을 앞세워 저에게 일방적인 소통을 진행하시는 듯한, 일종의 '기만'이 아닌가하는 생각을 잠시 하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이 부분은 라이브 직후에 매니저님을 통해, '적지 않은 시청자가 함께하는 라이브 상황에서 가장 원활한 소통 방식 중 하나는 슈퍼챗 메세지를 통해 자신의 메세지를 강조하는 방식도 있다.'는 이야기를 듣고 제가 미처 생각하지 못한 방식으로 도티님께서 저와 소통하시려 노력한 것일 수도 있다는 생각이 뒤늦게 들었습니다. 동시에, 저의 부족함도 느낄 수 있게 되었습니다.

도티님께서 방문하시기 전부터 라이브 내내 제가 언급했던 뒷광고에 대한 오해가 왜곡/재생산되는 채팅 메세지가 많아짐으로써 신경이 쓰이지 않을 수 없었던 상황과 도티님, 그리고 모 유튜버 대표님까지 찾아오시는 상황마져 겹쳐, 제 스스로 조금은 당황스러움 혹은 복잡한 마음이 들었던 것도 사실입니다. 그런 이유에서 제가 도티님께도 필요 이상의 공격적인 태도로 대화를 진행했던 것. 부정하지 않습니다.

사실 타소속사 대표님들께서 저 같은 일개 유튜버를 찾아오셔서 소통하시는 경우는 흔치 않았기 때문에, 어떤 면에서는 이런 기회를 통해 도티님께 '뒷광고 유튜버'의 '관리책임'에 대한 부분도 대화를 나눠볼 수 있겠다는 생각도 들었습니다. 그 과정에서 제가 강한 어조로 도티님과 다른 대표님께  과격하게 말씀드렸던 부분이 있었고, 도티님 입장에서 '허위사실'로 이해되실만한 발언도 나왔던 것 역시 사실입니다.

도티 님께서 허락해주신다면 직접 만나서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만약에 도티님께서 저를 만나기 불편하시다면, 제 부족한 판단으로 인해 발생한, 불필요한 '의혹제기'로 의심될만한 행동을 했던 부분은, 법의 심판이 필요하다면 달게 받도록 하겠습니다.

또한, 모 유튜버 소속 대표님의 슈퍼챗 메세지에 대한 것 역시, 라이브 상황에서 거친 어조로 말씀드렸던 저의 태도가 지나쳤음을 인정하고 사과 드립니다. 언급했던 유튜버분들의 과거 행적에 대한 폭로는 '앞으로 잘하면 된다.'고 말해오던 저의 발언과는 대조적인 모습이었음을 고백하고 어른답지 못했다고 반성하겠습니다.

세 번째 항목에 대한 말씀 드리겠습니다. 저는 항상 사실관계에 입각한 것 외의 화제는 라이브에서 언급하지 않는 것을 원칙으로 삼아왔습니다. 당시 라이브에서 했던 여러 이야기들 중, '뒷광고 유튜버'에 대한 이야기 만큼은
명확한 증거가 없이 말씀드리기는 부담스러운 주제이기 때문에 언제나 신중하게 이야기하려 노력해왔고, 라이브 당시에도 이 원칙은 변하지 않았습니다.

대형 유튜버들께서 속속 과거를 고백하시는 상황이 이어지는 지금, 어느 정도 자정작용이 진행되는 현 시점에서, 조금은 상황을 더 지켜보고 싶다는 마음으로 바뀌게 되었고, 저의 일종의 '내부고발'은 당분간 유보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이 역시 제가 상황을 회피하기 위해 내린 결정이 아닙니다.

아직도 많이 부족한 저지만, 정직함 하나로 달려온 끝에 이런 일을 진행했던 것. 이유는 하나입니다. 상식을 기반에 둔, 떳떳한 유튜버가 되고 싶었기 때문이었습니다. 하지만 술을 절제하지 못하고 이성을 잃었던 저의 모습을 돌이켜보며 '건전하게 술 먹자'는 저의 정체성은 어제 라이브에서는 전혀 찾아볼 수 없었기에 저 조차도 매우 실망스러움을 감출 수 없습니다. 저의 과음에서 비롯된 다소 과격한 언행, 오해의 소지가 될만한 발언 만큼은 다시 한 번 사과 드리겠습니다. 제 스스로 '건술'을 외치는 유튜버로서, 그 모습을 지키지 못한 점 사과 드립니다. 앞으로 건전한 음주문화를 진행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는 참PD가 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유튜브 참피디 채널 캡처

TALK TALK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