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굿모닝FM' 옥주현 "'아형'서 서장훈 업었다…보호 차원에서 편집"

2019-12-09 08:47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옥주현이 서장훈을 들어올린 적이 있다고 밝혔다.

9일 방송된 MBC FM4U '굿모닝FM 장성규입니다'에는 가수 옥주현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최근 옥주현은 큰 선풍기를 번쩍 들고 있는 사진, 조승우를 등어올리는 사진 등으로 큰 화제를 모았다. JTBC '아는 형님'에선 민경훈을 안아올리기도 했다. 

이에 대해 옥주현은 "제가 서장훈 씨를 업었다. 근데 제작진이 저를 보호한다고 안 내보냈다. (서장훈 씨가) '주현이 너를 보호해야해'라고 하더니 진짜 제 보호 차원에서 편집을 했더라. 여배우니까 지켜줘야한다는 생각을 한 것 같다"고 전했다.

이를 들은 장성규는 "그 형이 120kg 정도 나가는 거로 안다. 저는 88kg 정도"라고 말했고, 옥주현은 "거뜬하다"며 장성규를 들어올리는 것에 자신감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 DB

TALK TALK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