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新 완판남' 박지훈, 데뷔 첫 단독 생일파티 티켓 1분만에 전석 매진

2019-04-26 07:15


[엑스포츠뉴스 전원 기자] 가수 박지훈의 데뷔 첫 생일 팬미팅이 초고속 매진됐다.

오는 5월 26일 서울 고려대학교 화정체육관에서 박지훈의 첫 단독 생일 팬미팅 '메이 아이 러브 유(May I Love you?)'가 진행된다. 이 가운데, 지난 25일 티켓 오픈과 동시 1분 만에 전석 매진되는 기염을 토했다.

이날 오후 8시 온라인 티켓 예매사이트 멜론 티켓을 통해 단독 오픈된 박지훈의 공식 팬클럽 '메이' 회원을 대상으로 한 1차 선예매는 오픈 전부터 폭발적인 관심을 끌었다.

이번 박지훈의 생일 팬미팅은 배송료 및 예매 수수료를 제외한 무료 공연인 점에서 특별하다. 워너원 활동에 이어 솔로 데뷔도 성공적으로 마친 박지훈이 팬들을 위해 준비한 선물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특히 박지훈의 생일 팬미팅 제목인 '메이 아이 러브 유(May I Love you?)'는 박지훈의 팬덤명인 '메이'를 활용한 제목이기도 하다. 팬들을 향한 박지훈의 남다른 애정을 엿볼 수 있다.

앞서 박지훈은 첫 단독 팬미팅은 물론 첫 번째 미니앨범 'O’CLOCK' 쇼케이스 역시 초고속 매진된 바 있다. 이번 생일 팬미팅 역시 '초고속 매진 신화'를 이어가며 뜨거운 반응을 증명했다.

첫 단독 팬미팅에서 각종 무대 커버와 이벤트 코너로 팬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한 박지훈이 팬들과 함께 맞는 첫 번째 생일 파티에서는 어떤 매력으로 팬들과 더욱 가까이 호흡할지 기대가 모인다.

박지훈은 지난해 12월 그룹 워너원 활동을 마치고 본격적인 홀로서기에 나섰다. 지난달 발표한 솔로 데뷔곡 '러브(L.O.V.E)'가 방송 출연 없이도 KBS 2TV '뮤직뱅크'에서 1위를 차지하며 저력을 보여줬다. 또 태국, 필리핀, 홍콩, 마카오, 오사카, 도쿄 등을 잇는 첫 아시아 팬미팅 투어를 통해 글로벌 인기를 입증했다.

한편, 박지훈은 오는 9월 첫 방송되는 종합편성채널 JTBC 월화드라마 '조선혼담공작소:꽃파당'에 출연하며 연기자로 시청자들을 만날 예정이다.

won@xportsnews.com / 사진 = 마루기획 

TALK TALK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맨위로